사랑의도시락

사랑의 도시락 아동사례

[사랑의 도시락 20년]
“배고프지 않으니 꿈 꿀 힘이 생겼어요.”
– 사랑의 도시락으로 자라나는 아이들

온 몸의 근육이 굳어가는 근이영양증 환자인 재국이에게 월드비전 사랑의 도시락이 전해지며 '마라톤'의 꿈도 심어졌습니다. 불가능한 꿈에 도전하고 그 꿈을 이루어 가고 있는 재국이와 사랑의 도시락으로 몸과 마음이 건강하게 자라 믿음직한 청년이 된 아이들의 이야기를 만나 보세요.
사랑의도시락 20주년 IMF부터 코로나19까지

[사랑의도시락]
월드비전 사랑의도시락 20주년
IMF부터 코로나 19까지

월드비전 사랑의도시락은 20년 동안 변함없이 매일 따뜻한 온기를 전하고 있습니다. 현재 총 7개 지역 사업장에서 봉사자들과 함께 운영되고 있습니다. 또한, 배고픔 때문에 꿈을 포기하는 일이 없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‘쿡앤쑥쑥’, ‘아침머꼬’사업을 전국적으로 확대해 운영하고 있습니다.
201806_story_magazine_together_top

[함께 가는 길] 뽀얗고 따뜻한 밥에 사랑까지 톡.톡.

잔잔한 배경음악이 흐르는 교실. 준비된 도시락을 조심스럽게 먹으며 ‘오늘 해야 할 일’을 조용히 기다리는 이들이 있다. 월드비전 사랑의도시락나눔의집 봉사를 위해 모인 ‘비전소사이어티’ 멤버 김금선, 김한수 후원자와 지인들이다. ‘비전소사이어티’란? ... Read More...